김봉봉 건어물 통마리 순살아귀포 재구매


갑자기 쥐포가 땡겨서 찾다가 처음으로 아귀포의 존재를 알았다. 일단 통살이라고 하니 이상한거 넣어서 갈아버린 싸구려보다는 맛있겠지 싶어 주문했다. 평소 건어물을 사보질 않아서 가격이 괜찮은지는 모르겠지만 나름 저렴한 것 같고? 한 손만큼 상당히 큰게 구우면 줄어들면서 통통해지는데 씹는 맛이 괜찮다. 가운데에 뼈 같은게 붙어 있어서 놀랐지만 먹을 땐 전혀 거슬리지 않았다. 조미에 큰 차이는 없고 그냥 비슷하다. 국내산 쥐포는 너무 비싸고 싸구려 먹기엔 불안할 때 타협안으로 괜찮은 것 같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